아이폰4 수신불량으로 온통 정신이 팔려있는 사이 애플은 조용히 자신들이 약속했던 길을 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애플이 새롭게 선보인 운영체제 iOS 4의 비장의 무기라고 할 수 있는 아이애드(iAd)가 7월1일 드디어 시동을 걸었습니다. 각 회사별로 자신들의 iAD에 맞춘 인서트 작품들을 내놓고 있고, 앞으로 광고를 할 세계 굴지의 회사 리스트들도 발표를 했네요

[출처 : 애플 개발자 페이지]         


아래는 비누로 잘 알려진 DOVE의 아이폰 광고 화면입니다. 
 
[사진출처 : 인가젯]


실제 영상으로 구현된 닛산(Nissan) 자동차 리프(Leaf) 입니다. 


리프 영상을 보았을 때 예상대로 배너형태의 광고 방식이고, iAD 첫 작품들을 보면서 궁금한 것은 만약 아이폰을 하다가 광고에 끌려 닛산 자동차를 구입하면 얼마의 광고료를 해당 게시자에게 주는 지 배당 방식이 궁금해 집니다. (물론 그런 고가의 자동차를 스마트폰에서 결재할 수 있는지 확인은 못했습니다)

그것이 아니라면 결국 기존의 

CPC (Cost Per Click) : 이용자가 광고주의 광고를 클릭할 때마다 해당 광고주가 광고비를 지불하는 방식

CPM (Cost-per-Mille) : 일정기간 동안에 진행하는 에 대해서 고정 금액을 정액제로

지정한 후에 그 금액에서 노출과 에 상관없이 진행되는 방식

단순 클릭 방식이냐 실제 구매 클릭수에 따른 지급방식이냐에 따라 메리트는 많이 달라질 듯 하네요^^ 이것은 업계의 선배 구글한테 물어봐야 하는 것은 아닌지? 

그러나 구글의 애드워즈와 애드센스에 맞서 고안해낸 iAd 가 구글에게 자문을 구하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애플이 하면 다르다는게 어쩌면 자동차와 같은 고가의 제품도 스마트폰의 똑똑함으로 구매를 하게될 날이 오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왜냐하면 위의 화면으로는 자동차 정보를 표현하는 스크린의 편리함과 기능이 결코 손색이 없어보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지금은 아이폰4 의 왼쪽 수신불량이 더 시급해 보입니다. 이 문제는 불량의 문제가 아니라 이제 신뢰의 문제로 확산되는 분위기 입니다.  

Share/Bookmark자신의 SNS로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나비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windlov2.tistory.com BlogIcon 돌이아빠 2010.07.02 2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iAD에 대한 상세 내용은 발표되기 어렵지 않을까 싶습니다.
    물론 사용자에게 어떤 형태로 benefit이 돌아갈지에 대한 부분은 어느 정도 공개가 되겠지만 그외의 정보는.
    그나저나 스마트폰에서 자동차를? 와우!

  2. Favicon of https://ibio.tistory.com BlogIcon 나비오 2010.07.03 1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젠가는 발표 되겠지요^^
    일단 개발자에대한 이익을 구글보다 많이 줄거라 예상해 보구요
    댓글 감사합니다.

  3. 하하 2010.07.10 08: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걸로 이야기를 하다니... 사용자가 원치도 않은 광고를 봐야되는데..
    요즘 신문볼때도 광고떠서 귀찮아 죽겠는데 저런게 좋은거라니... - -;;
    장점도 있습니다. 광고를 하니깐 그대신 컨텐츠를 공짜로 쓸 수 있는점도 있는데요.
    대신 보는사람이 광보를 보든 안보든 선택할 수 있게 해야지요.

  4. Favicon of https://ibio.tistory.com BlogIcon 나비오 2010.07.10 1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 그런 필터링 기능이 도입되어야 하겠죠
    난 광고보기 싫으니까 사라져라~ 하는 클릭버튼이 있어야 될 것 같습니다.
    그러면 구글 같은 회사는 망하겠지요?

  5. Favicon of http://www.passres.com/nike-zoom-kobe-7-vii-c-95.html BlogIcon Nike Zoom KoBe 7 VII 2012.12.10 11: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각하는 건 아닌지 냉철한 반성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