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BC노동조합

2012년 공정방송을 위한 MBC 파업은 정당했다 2012년에는 방송사의 장기 파업이 있었습니다. KBS, MBC, YTN 모두가 임금 또는 근로 조건에 관한 것이 아니라 단지 공정한 방송을 하자는 취지의 파업이었습니다. 당시는 이명박 정권 말기였고 그 해 12월에는 대통령 선거가 있었던 때였습니다. 우리나라 지상파 방송인들이 정권 교체 시기에 언론인으로서 위기감을 느꼈었던 것입니다. 2012/02/01 - [까칠한] - MBC파업, 여성 아나운서가 주먹을 불끈 쥔 이유? 2012/02/04 - [까칠한] - 무한도전이 MBC파업을 홍보하는 불편한 진실 2012/02/08 - [까칠한] - MBC뉴스 또 방송사고, 핑계만 있고 사과는 없다 2012/02/14 - [까칠한] - MBC파업 프리허그를 바라보는 두가지 관점 2012/02/18 - [까칠한] .. 더보기
MBC 사장선임, '법과 원칙'만으로 MBC 정상화될까? 더보기
MBC 제3노조 출범, 누구를 위해 노동조합을 만드나 더보기
문재인 횡령범? MBC 뉴스데스크는 뉴스가 아니므니다 더보기
김재철 해임안부결, 실로 어처구니 없는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예전 MBC 뉴스 앵커 중에 '실로 어처구니 없는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라는 멘트를 작렬시켰던 분이 계셨습니다. 뉴스가 다루는 기사 중에 도저히 이해하기 힘들고 멘붕 상태의 일이 발생했을 때 자주 들을 수 있었던 말이었습니다. 이 말이 주는 어감과 묘한 매력으로 개그맨들도 따라하면서 유행어가 되었던 적이 있었는데 어제는 MBC에 '실로 어처구니 없는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라는 멘트가 현실이 되어 나타났습니다 . [김재철 사장 퇴진을 외치며 파업을 벌였던 MBC 노동조합, 출처 : 미디어오늘] ▲ 김재철 해임안부결 -실로 어처구니 없는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요즘 MBC가 망가졌다는 것은 TV를 보는 시청자들이라면 누구나 다 아는 사실입니다. 얼마나 절박했던지 MBC의 자존심이었던 9시 뉴스데스크 시.. 더보기
내조의 여왕, 김민식 피디가 삭발한 이유는? 요즘 무척 날씨가 쌀쌀해졌습니다. 이런 추운 날 삭발을 한다면 거기에는 분명히 대단한 이유가 있을 것입니다. 내조의 여왕으로 이름을 날렸던 MBC 김민식 피디가 여의도 MBC 정문 앞에서 삭발식을 거행하였습니다. 어제 11시 경 김민식 피디 포함 4명의 노조 부위원장은 김재철 사장 퇴진을 요구하며 머리를 밀어버린 것입니다. [가장 오른쪽이 김민식 피디, 출처 오마이뉴스] ▲ 김민식 PD는 시사 피디가 아니다 김민식 PD는 MBC의 예능 PD 입니다. 자칭 딴따라라 칭하며 시청자들에게 즐겁고 재미있는 웃음을 선사하기 위해 무던히 노력하시는 분입니다. 이런 예능 PD가 갑자기 노조 부위원장까지 오르며 올해 있었던 MBC 파업의 선봉에 서며 김재철 사장에 대한 분노와 응징을 불태우겠다고 나설 때는 무엇인가 이.. 더보기
MBC PD수첩 사태, 안철수 가장 먼저 응답하나? 더보기
MBC 노동조합이 가면을 쓰게 된 이유? 더보기
MBC조합원 명령휴직, 법인카드 사용내역이 지켜야할 가치인가? '적반하장'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도둑이 도리어 매를 든다는 뜻으로 잘못한 사람이 아무 잘못이 없는 사람을 도리어 나무람을 이르는 말" 입니다. (출처 : 다음 어학사전) 요즘 들어 우리 사회에는 적반하장의 경우가 판을 치고 있습니다 . ▲ 적반하장이 판을 치는 세상 가장 법과 원칙에서 먼 생활을 일삼는 분들이 맨날 입만 열면 법과 원칙을 강조하고, 법을 어긴 자들에게는 무관용을 원칙으로 발본색원을 하겠다고 벼르고들 있습니다. 마치 이 세상의 모든 범죄와 악행이 확실한 처벌이 없었기에 일어나 것인냥 처벌의 칼만 휘두르고 있는 것입니다. 하지만 과거 폭압과 악행을 저질렀던 정권일수록 용서에 인색하고 백성 대하기를 발톱의 때처럼 생각했던 것은 기록에도 나와 있는 일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엄정한 법집행, 무.. 더보기
MBC 화면조작, '실수'와 '잘못' 사이에서 억울하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