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는 파업 18일째를 맞고 있습니다. 미디어의 꽃 방송사 노동조합도 파업을 하게 되면 자신들의 방송국을 통해 파업을 알릴 수는 없나 봅니다. 많은 사람들의 무관심 속에 MBC파업은 힘겨운 날들을 보내고 있습니다. 이런 중차대한 사안에 대해서 메이저 언론들은 예능 프로 결방 사태, 시청율 폭락 등과 같이 노조를 압박하는 뉴스만 실어 나를 뿐, 이 파업이 왜 시작했으며, 무엇 때문인지 관심도 없고, 알리고 싶은 마음도 없는 것 같습니다. 
 

[2010년 파업에 참여했던 KBS 아나운서 출처 : 한겨레신문] 
<추천 꾹><손바닥 꾹>

이렇게 지속되다가는 제풀에 꺾여서 소리 없이 파업의 결의와 당위가 사라지지는 않을까 걱정이 됩니다. 이런 가운데 MBC의 친구(?) KBS 노동조합이 파업을 위한 찬반 투표를 실시한다고 하니 실로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습니다.

전국언론노조 KBS본부(새노조)14일 대의원대회를 열어 김인규 사장 퇴진’, 부당징계 철회‘, ’막장인사 철회를 위한 파업 여부 투표를 17()에 실시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재미있는 사실은 MBC, KBS 양 방송사 모두 사장 퇴진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가지게 되었다는 것입니다. 각 사장은 다른데, 각 노동조합이 공동으로 사장 퇴진을 요구하고 있다면 분명 한국에서 방송국 사장 선임에 문제가 있었다는 뜻일 것입니다.

그런데 KBS노조는 MBC노동조합과는 다른 구조를 가지고 있어서 조금은 걱정이 앞섭니다. 왜냐하면 KBS노조 명칭에서 알 수 있듯이 새노조라는 뜻이 담고 있는 의미입니다. 새롭게 만들어진 노조라는 뜻인데 그렇다면 새노조 이외에 KBS에는 다른 노조가 있다는 말인가요?
 

 [kbs노동조합 홈페이지 출처]


실제로 KBS에는 ‘KBS노동조합과 전국언론노조 KBS본부라는 새노조 이렇게 2개의 노조가 있습니다이미 두 개로 나뉘어져 있는 형국이지요그리고 과거 KBS는 2010년 파업 당시 한 개 노조만의 파업으로 많은 상처를 입었습니다그때는 제2노조라는 명칭으로 파업을 벌였고,결속력의 원인으로 파업을 접고 말았습니다무기력한 파업은 엄청난 후폭풍이 있고부당함을 감수해야만 합니다.

 
 [kbs새노조 홈페이지 출처] 
 

두 노조의 홈페이지만 보아도 확실한 온도 차이를 느낄 수 있습니다. 이번 파업 투표 역시도 한 회사에 두 개의 노조가 다른 시각으로 움직이는 것 같습니다. 노동자가 회사를 상대로 이길 수 있는 유일한 힘은 단결력일 것입니다. 그런데 이미 2개로 나누어진 KBS가 아무리 훌륭한 목표를 가지고 있다 하더라도 파업에 대한 결의와 수행을 잘 할 수 있을지 의문입니다. 
 

그리고 실제로도 2009김인규 사장 반대 총파업 찬반투표가 부결되면서 KBS가 공영방송이기를 포기했다는 비판을 받은 적도 있습니다. (관련기사 클릭) 
 

그러나 MBC노동조합 역시 시민들의 너무 늦었다는 비판 속에 국민께 사죄하는 마음으로 새롭게 시작한 파업이었습니다. KBS는 어쩌면 너무 늦었다는 비판을 넘어 ‘KBS에 대한 마음을 접었다라는 사람들이 많은 시점에 나온 파업 찬반 투표 소식이라 시민들의 냉냉한 반응이 앞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시대의 흐름이 그들을 부르고 있고, 언론인으로서 공정보도에 대한 책임과 의무를 위한 진심이 있다면 당당히 나서는 것이 맞을 것입니다. KBS는 한회사 두 개의 노조라는 어려움이 있겠지만 새노조가 모범을 보이고 견인해 내어 진정 자신들의 목표를 함께 이루어 나가는 모습 또한 바람직한 모습일 것입니다. 
 

KBS가 자신들의 오픈 시그널처럼 국민의 방송 KBS’로 돌아오길 기대해 봅니다



Posted by 나비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daddymoo.tistory.com BlogIcon 아빠소 2012.02.16 0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정연주 전 사장의 '증언'이란 책을 읽으면서 KBS노조에 대해 알게됐습니다. 2008년
    정연주 퇴임을 주장하며 파업을 벌이던 노조는 옛노조, 친한나라당 노조더군요. 지금은
    두 노조가 함께 하고있구요. 복수노조의 문제점이 드러나는것 같습니다~

  2. Favicon of https://sarange.net BlogIcon 밋첼™ 2012.02.16 0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업을 하든 뭘 하든.. 국민들에게 제대로 된 전달 매체가 되었으면 합니다.

  3. 세상만사 2012.02.16 08: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선 지금 노조는 친한나라당 노조가 아닙니다.
    이래서 자신이 보고싶은 것만보고 알고있는것이 다인냥 하는 사람들이 더 무섭다고 하나봅니다.
    kbs는 근원적인 문제의 해결이 우선이라고 봅니다.
    이런 구조하에서 사장이 바뀐다고 한들 정치적인 사람이 올수 밖에 없는 구조입니다.
    정연주는 안그랬습니까?
    정권이 바뀌고 내편의 사람이 오면 그게 다입니까?
    kbs 사장의 임기는 올해가 마지막입니다. 그가 나간뒤 정치에 편향되지 않은 올바른 사람이 올수있도록 시민단체나 정치인들이 관심을 가져야 하는데 거의 희망적이지 않죠.
    모두다 언론을 자신들의 이익을 위해 이용해 먹으려 하기 때문이라고 감히 생각해 봅니다.
    mbc도 자유로울수 없는 구조입니다 .

  4. Favicon of https://chamstory.tistory.com BlogIcon 참교육 2012.02.16 1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뻔뻔스런 KBS!
    언론인으로서 뭐가 공정보도고 뭐가 편파보도, 왜곡보도인지조차 머르는 후안무치한 모습....
    세금으로 운영되는 KBS 정말 방송다운 방송이 보고 싶습니다.

  5. Favicon of http://www.passres.com/nike-hyperdunk-x-2012-c-36.html BlogIcon Nike Hyperdunk X 2012 2012.12.15 12: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체형 에 맞형 에 맞 거나 다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