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자 감세로 시작되었던 반서민 정책이 요즘은 친서민 정책으로 방향을 튼 것 같습니다. 물론 방향만 틑고 실제로 발걸음을 옮길지는 지켜봐야 할 일이구요^^ 사람은 아집과 고집의 동물이라 '부자 감세' 이 정책에 대한 평가는 아직도 갈팡질팡 하는 것 같습니다. 

가난한 부자, 집은 있는데 생활비가 없다는 부자, 정부의 정책에 따라 실제적인 빈부차이 뿐만 아니라 계층간 위화감이 극에 달한 것 같습니다. 그리고 공평하지 못한 세상, 내가 돈 벌어서 출세하겠다는 생각이 만연해졌지요. 그래서 학생, 주부들까지 투기를 가장한 재테크에 열공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게이츠와 버핏, 재산의 절반을 기부하고 40명의 미국 억만장자가 함께 참여한다. 그 액수가 무려 175조원에 이를 것이라는 소식입니다. 출처 :  AP Photo/Nati Harnik]

세금은 깍아 준다는 부시의 정책에, 부자는 더 많은 세금을 내야 한다고 주장하며, 정부의 정책에 정면으로 도전했던 빌 게이츠와 워렌 버핏이 이번에는 기부의 선봉장으로 나섰습니다. 

오늘 아침에 뉴스에 뜬 미국 부호들의 기사는 대한민국과 정말로 비교되는 훈훈한 내용이었습니다.


기부나 사회 환원하면 최소한의 것을 등 떠밀리 듯 내면서 그것을 홍보하고 알리는데 더 많은 돈을 들이는 우리나라 재벌들과는 많은 차이가 있는 행동인 것 같습니다. 

일단 이들에게 찬사를 보내는 이유는 재산의 절반 이상을 기부한다는 것입니다. 물론 워렌 버핏, 빌 게이츠, 언론 재벌 테드 터너 등 재산의 절반을 기부한고 한 들 몇 대는 놀고 먹을 수 있는 재산이 있는 분들입니다. 그러나 항상 가진 자의 욕심이 더 하늘을 찌르는 법, 대기업이 중소기업의 먹거리까지 파고 드는 우리네 정서와는 완전히 다르게 재산의 절반이라는 비율이 인상적입니다. 

물론 독과점의 화신, 빌 게이츠 10 만 안티도 모자랄 정도로 싫어하는 분들이 많죠. 그러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국의 비슷한 기업들과 다른 대접을 받는 이유는 마인드 자체가 다르다는 것입니다. 표현이 격할지는 모르겠지만 '개같이 벌어서 정승처럼 기부하니' 누가 뭐라고 하겠습니까?

워렌 버핏 역시 제가 다니던 예전 회사의 사장이 이분의 자리고비 경영 철학에 감동을 먹고, 점심은 맥도날드 햄버거로 떼우는 정신 운운할 때, 워렌 버핏을 한대 주어 박아 주고 싶었습니다. 돈 많은 사람이 어쩌다 즐기는 햄버거는 기사거리가 되지만 샐러리맨의 지속되는 햄버거는 건강을 해칠 뿐이기 때문입니다. 

미국은 자본주의가 가장 발달된 나라입니다. 그래서 부자도 가장 많이 나오지만 가난한 사람 역시 비참할 정도로 참혹한 세상이지요. 일찌감치 자본주의 폐해를 경험한 유럽은 공익에 더 많은 합의를 이루며 사회적 비용을 국민이 모두 부담하여 평준화된 부를 이루려고 노력합니다. 그래서 유럽은 월급 받으면 반은 세금으로 떼어간다는 이야기가 나오는 것이죠

[미국의 자본주의 과연 선한 것일까요?]

미국의 자본주의, 저는 최악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최악임에도 불구하고 미국이 건재한 이유는 이러한 억만장자들이 기부와 사회적 책임에 대한 부담감을 가지고 행동한다는 것입니다. 그러하기에 개념없는 부자들이 파렴치한 행동을 주저하게 되는 것이고, 없는 자들의 부자들에 대한 분노가 어느정도 희석되는 것이겠죠.

강만수 장관 "부자라고 밥 두 그릇 먹나" - 2008년 9월4일 아시아 경제

미국하면 형제나라라고 칭송하며 쫓아가는 우리나라는 어떨까요? 이상하리 만큼 미국의 좋은 제도는 태평양을 건너면서 다 빠트리고 오는지 그 의미가 퇴색됩니다. 집은 있는데 생활비가 없으니 세금을 깍아 달라는 사람들이나 그렇다고 앞장서서 감세 정책을 내놓는 정치인이나 정신 좀 차렸으면 합니다. 투기로 사모은 부동산은 몇억, 몇천이 올랐는데 오른 세금이 그 차액보다 클 수 있을까요? 

그러나 이익을 챙길 때는 당연하게, 세금 낼때는 집단적 분노를 터트리는 양심없는 부자들이 미국의 억만장자들의 기부 기사를 보면서 좀 반성했으면 합니다Share/Bookmark


Posted by 나비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0.08.05 1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태평양에 다 빠뜨리고 온다는 말씀에 공감...

    잘 보고 가요.

  2. TT 2010.08.05 12: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어처구니 없습니다.
    한국 부자

  3.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2010.08.05 16: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건 빠트리지말고 많이 갖어와야 될 듯~

  4. Favicon of http://borgus.tistory.com BlogIcon DDing 2010.08.05 2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네기, 록펠러도 그렇고 돈을 벌 때는 무진장 더럽게 벌어서
    결국 좋은 일에 쓰고 있죠.
    결과가 좋으니 다 좋은 거라고 할 수는 없지만
    결과마저 그지같은 어느나라와는 너무나 비교됩니다. ^^

  5. Favicon of https://naturis.kr BlogIcon Naturis 2010.08.05 2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력한 누진세가 필요한 때지요.... 그것 말고는 사회적 경제적으로 불평등 해소하는 방법이 없을 듯 하네요.... 누구처럼 부자감세하는 놈도 있긴 하지만요....
    이건희에게 강력한 누진세를 적용하면 어떨까요 ㅋㅋ

  6. Favicon of https://muznak.tistory.com BlogIcon 머 걍 2010.08.05 21: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회적 환원까지는 안바라구요.
    없는 사람들 꺼 뺏어가지나 말았으면 좋겠어요.

  7. Favicon of http://sys610.tistory.com BlogIcon 꽁보리밥 2010.08.05 2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비오님 안녕하세요?
    답방인사차 들렀습니다. 블로그 디자인이 럭셔리합니다...ㅎㅎㅎ
    우리나라 부자들은 자식들 물려주기 바쁘지만 선진국 갑부들은
    뭔가 달라도 확실히 다르더군요.
    죽으면서 돈을 싸가지고 가는 한국부자들 대단해요.^^

  8. Favicon of https://detailbox.tistory.com BlogIcon 줌(Zoom) 2010.08.05 2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뉴스를 통해서 소식을 들었습니다.

    참 우리의 그것과 비교됩니다.

  9. Favicon of https://kraze.tistory.com BlogIcon 모르겐 2010.08.11 1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55%의 과세를 피하기 위한 50%의 기부는 문제가 있겠지만, 감세에 반대한 자들이기에 그들의 기부가 아름답게 보이는거겠죠. 저도 초창기엔 블로그 수익을 기부했는데, 푼돈이지만 수익이 늘어나니까 그게 힘들어 지더라구요. 수억달러를 가진 자들의 기부를 보면서 느끼는게 많습니다.

  10. Favicon of http://www.steroid-sale.com BlogIcon steroids for sale 2012.03.08 03: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단지 좋은 직장, 귀하의 사이트를 방문 반가워요.

  11. Favicon of http://www.passres.com/nike-air-max-2011-c-10.html BlogIcon Nike Air Max 2011 2012.12.12 17: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인들은 울상을 짖고 있는데요, 이런 상태로는 본전도 뽑지 못한다는 반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