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테크놀러

트위터, 한달에 4번 언급하면 수익이 일천만원

이외수씨 자신의 트위터에 한달에 4번 글 올리고 일천만원 수익


트위터 사용자가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만의 이야기가 아니라 전세계적인 추세입니다. 예전에는 너무나도 멀게 느껴졌던 해외 유명인사가 저와 팔로워 관계를 맺고 그들이 하는 말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이 트위터에 대해 너무나 궁금했던 것이 있으니 바로 수익모델이었습니다. 

[트위터의 '쪼잘거림'이 요즘 전세계의 화제입니다. 트위터 로고]

트위터를 가입하는데 돈을 내는 것도 아니고, 노골적인 기업광고도 없으니 어떻게 돈을 버는지 참으로 궁금하였습니다. 

트위터도 광고로 돈벌이 나선다   2010.04.14 | 이데일리 



작년까지만 해도 투자만하고 매출은 거의 제로에 가깝다는 기형적인 형태였지만 포탈 검색에 트위터 내용을 노출시키며 광고비를 받는 것을 뛰어넘어, 올해 부터는 '프로모티드 트위츠' 라는 기업형 광고 서비스를 도입하였다고 합니다. 포탈사이트의 검색광고에서 돈을 내면 상단으로 올려주는 플러스광고처럼, 트위터에서도 기업에게 돈을 받고 상위에 랭크시켜주겠다는 전략인 것 같습니다.


그럼 국내에서는 트위터가 어떻게 이용되고 있을까요? 

올해 6월로 60만명의 가입자(출처 : 아시아경제)가 된다는 국내 트위터는 개인간의 소통의 장을 넘어, 기업과 단체, 정치인들까지 자신의 홍보와 소통의 장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얼마전에 아주 흥미로운 기사 나와 이제 국내 트위터에도 수익에 대한 새로운 기준이 마련되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트위터 대통령이라고 불리우는 이외수씨가 한달에 4번 BBQ치킨에 대한 트위터 멘션(언급)을 날리면 BBQ 측에서 일천만원을 주기로 했고, 이외수씨는 그 돈으로 가난한 농촌 청년을 위해 전액 기부를 한다는 내용이었습니다. 

신문에서는 기부에 관한 훈훈한 내용만 전하고 있지만 전 이 모델이 한국에서 트위터의 수익 기준으로 자리 잡지 않을까라는 생각을 해 보았습니다. 

현재 이외수 선생님은 32만명 조금 모자란 팔로워를 가지고 있습니다. 결국 그 분이 한달에 4번 BBQ 치킨을 언급해 준다면 이론상으로는 월 (320,000 x 4 = ) 1,280,000 번의  BBQ 라는 기업 광고가 노출되는 것입니다. 

[이외수씨의 트위터 대문입니다. 캡쳐]

여기에 트위터가 무서운 것은 이외수 선생님이 글을 남기면 그냥 읽고 마는 것이 아니라 많은 사람이 리트윗이라는 입소문을 내기 때문에 기하급수적인 파급효과가 있는 것이죠. 어쩌면 128만번의 몇배에 달하는 BBQ 광고가 트위터 공간을 배회하고 있을지 모릅니다. 그렇기에 BBQ 라는 회사가 월 1,000만원이라는 적지 않은 액수를 광고비로 책정한 것 같습니다. 

트위터로 돈을 참 쉽게 벌 수 있는 방법입니다

월급 생활자가 월 이삼백만원 받기가 쉽지 않은 상황에서 한달에 트위터에 4번 글 올리고 1,000만원을 받는 다는 것은 상당한 고수익입니다. 그러나 기업은 자선 사업가가 아니기에 여기에는 철저한 계산이 깔려 있는 듯 합니다. 

이외수씨를 따르고 있는 32만명의 트위터 가입자는 국내 트위터 가입자의 절반에 달합니다. 다시 생각해 보면 그물망처럼 엮여있는 트위터의 관계망에서 이외수씨 같은 분의 글 하나가 가지는 파급력은 무척 크다는 것입니다. 결국 현재 트위터를 지속적으로 하는 사람 대다수는 이외수씨의  BBQ광고 글이 자신의 타임라인에 올라온다는 이야기겠죠. 단지 무수히 많은 글 속에서 자신이 챙겨 읽지 않았을 뿐인 것이구요.

[트위터 요즘 정말 바쁩니다. 엄청난 접속자수로 서버 다운이 아주 잦아졌습니다]

이외수씨의 이번 트위터를 통한 광고비 책정은 이후 많은 후속 사례가 생길 것 같습니다. 32만 팔로워에 4번 트윗이 월 일천만원이라는 모델은 아직까지 특정한 수익배분에 대한 기준이 없었던 트위터라는 땅에 새로운 기준으로 자리 잡을 것 같습니다. 물론 이외수씨가 트위터계의 지존이라는 점과 수익을 기부하겠다는 좋은 뜻이 어우러져 프리미엄이 붙었을 수 있지만 제가
보기에는
보기에는 BBQ가 절대로 밑지는 장사는 아니라는 생각을 해 봅니다. 

[이외수씨의 장학금 기증 관련 글입니다. 이외수 트위터 캡쳐]

앞으로 트위터가 어떻게 변신해 가는지 지켜보는 것도 참으로 흥미로운 일이 될 것 같습니다. Share/Bookmark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