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스 환자가 늘어나고 있고 확진 사망자까지 나왔습니다. 아이를 기르는 부모입장에서 이보다 더 큰 불안이 없으며 '낙타'고기를 먹지말라는 것 외에는 일반적인 감기 조치법과 별반 다르지 않은 정부의 대응에 기가 찰 노릇입니다. 


  





▲ 메르스 바이러스는 중동 지역에서 창궐한 전염병

메르스는 중동호흡기증후군으로서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호흡기 감염증 입니다. 이것은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 중동지역에서 주로 발생하였기 때문에 붙여진 이름 같으며 실제로 전체 감염환자의 97.6%(1,126명)가 해당 지역입니다. 그래서 2012년 4월부터 2015년 5월 21일까지 3년 동안의 발생 수와 사망 자를 살펴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중동호흡기증후군(MERS) 대응지침 2015년 5월 26일)]




압도적으로 중동지역 발병 자와 사망 수가 많으며 그 외 지역 발병자 수는 한자리 수에 지나지 않습니다. 위에 표는 5월 21일까지의 기준으로 작성되어 한국의 발병 자가 3명으로 나왔있지만 불과 열흘 사이에 우리나라 발병 자 수 (2015년 6월 2일 지눈)는 25명에 사망 수 2명이 집계되었습니다 .(관련기사)




[2015년 6월 2일) 기준]



▲ 메르스 바이러스 발병 자수 세계 3위 

대한민국의 이 기록은 전체 순위에서 3위에 해당되며 중동을 제외한 국가 중에서는 단연 1위로 꼽힙니다. 무엇이 잘못된 것일까요? 세계적인 수준의 의료기술을 가지고 있다 자부하며 의료민영화의 대의 명분을 주장했던 현 정부에서 아프리카 후진국보다 못한 의료 방역 체계를 가지고 있음이 밝혀진 것입니다. 


이에 대하여 행정 수반인 박근혜 대통령은 국민에게 사과하거나 메르스 해결을 위해 전면에 나서기 보다는 " 메르스와 같은 신종 감염병은 초기 대응이 매우 중요한데 전파력에 대한 판단과 접촉자 확인, 예방,홍보와 의료인들에 대한 신고 안내 등 초기 대응에 미흡한 점이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관련기사)


역시나 본인이 임명한 보건복지부 장관 산하 정부 기관이 대응을 잘못한 것에 대해 책임을 지기보다는 '지적'만 하는 대통령의 모습을 보여준 것입니다. 책임과 권한은 위로부터 나오는 것입니다. 윗 사람이 제대로 책임을 지고 행동을 할 때 아랫 사람도 권위를 인정하고 솔선수범하여 일을 진행하게 됩니다. 




▲ 윗 선이 책임지는 모습을 보여야 아랫 사람도 권위를 인정하고 제대로 일한다.  

대통령이 책임지고 사과하지는 않고 아랫사람의 미흡함을 나무라기만 한다면 장관도 자기 밑에 국장 과장급을 지적질만 할 것이고 책임자급 관료들 역시 반성없이 아랫 사람을 혼낼 것이며 그 아랫 사람들 역시 최일선의 말단 공부원을 탓하기만 할 것입니다. 


이쯤되면 우리나라가 중동에서나 유행했던 메르스 바이러스가 이처럼 속수무책으로 전파는 되는 이유를 추측해 볼 수 있을 것입니다. 


지금 국민들이 두려워하는 것은 메르스라기 보다는 무능하고 무책임한 정부의 행동에 기인한 것이 아닐까요?


Posted by 나비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greenhrp.tistory.com BlogIcon 제철찾아삼만리 2015.06.02 2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기단계에서 제대로 대처만 했었어도 이지경까지는 안갔을듯해요. 당연히 이건 정부책임이 너무 커요.
    근데..아직도 정신못차리고..헛발질만 하는듯해요. 그러니..국민들이 불안 공포가 이거 제주변만하더라도 너무 심해졌어요. 진짜 이정도 수준밖에 안되는 거였나봐요..세월호때 정부책임에 대한 끝을 봤더라면..정말 달라졌을듯한데...... 아.. 이거 어쩜좋아요..ㅠㅠ

  2. Favicon of http://saenooree.tistory.com BlogIcon 耽讀 2015.06.03 08: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근혜는 그래도 지시만하고, 대책이 없습니다. 능력도 없습니다.
    지방에 내려가 사진 찍고 있습니다.


아내가 산후조리원에 있습니다. 신생아의 위생 때문에 하루 15분 밖에 외부인 면회가 되지 않았는데 오늘 갑자기 공지사항이 나왔습니다. 메르스 바이러스(MERS, 중동호흡기중후군) 때문에 당분간 외부인 면회를 전면 금지한다는 것이었습니다. 




[면회 금지 산후조리원]




인터넷과 방송에서 연일, 구멍 뚫린 방역망, 정부의 초기 대응 실패 등의 기사를 접하면서 이것 뭔가 큰일이 생기는 것 아닌가? 싶었습니다. 아내가 아이 출산 후 일주일 정도 세상과 격리된 삶을 살았는데(?) 제 생활에까지 '메르스'의 불편함을 느끼게 된 것입니다.


신생아의 아버지로서 산후조리원의 외부인 면회 금지는 당연하다고 생각했습니다. 사실 제가 아내와 함께 머물고 있는 산후조리원은 아기를 직접 대면시키는 것이 아니라 격리된 유리창으로 보게 되어 있고 산모만 접견실에서 15분 친인척을 만나게 되어 있습니다. 








▲ 산후조리원 외부인 면회 금지, 찬성

신생아를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위생조건을 갖춘다는 것은 부모로서 찬성입니다. 당연히 그 결정을 존중하지요. 그리고선 다시 인터넷을 보았는데 상당히 재미있는 기사를 보게 되었습니다.  








메르스 바이러스/바이두 사진 캡처




한국에 상륙한 지 10일만에 메르스 감염자가 13명이 되었다는 사실은 간과할만 하지 않습니다. 메르스는 치사율(40%)이 사스(SARS, 10%)에 비해 4배 높은 매우 무서운 전염병입니다. (관련기사) 그런데 10일 동안 감염자가 13명이나 되었고 더욱 황당한 것은 우리나라 보균자가 중국 출장가서 발병 사실이 확인되었다는 것입니다.






▲ 메르스 바이러스 초기대응 실패, 괴담이 문제였나?

한마디로 초기대응에 완전히 실패하였고 정부는 방역 체계 부실에 대해 국민에게 사과하고 지금이라도 제대로된 대응을 해야하는 시점인 것입니다. 그런데 메르스 바이러스 관련 메인 이슈는 사과와 반성이 아니라 '괴담 처벌'이 정부의 대응 기조라는 것이었습니다. 






[출처 : 조선일보 DB]




이명박 정부 때부터 국민 안전에 위험 요소를 논하면 '괴담'으로 치부하는 아주 못된 버릇이 생겨났습니다. 미국 광우병이 그랬고 신종플루, 살인진드기, 세월호, 에볼라 바이러스까지 국민들이 공포에 떨고 혼자 공부한 사실, 또는 지인들이 한 이야기를 퍼다 나르면 정부는 '괴담' 경보를 발령했습니다. 


물론 그 중에는 사실이 아닌 것도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것이 사실이 '아니다 맞다'를 신속히 구별해주는 역할은 정부가 하는 것이지 국민 스스로 할 수는 없습니다. 정부는 대응도 늦고 진위에 대한 발표 역시 언제나 늦었습니다. 그 가운데 국민은 공포에 떨 수 밖에 없는 것이구요.


그런데 이번 메르스 바이러스 역시 초기 대응 실패에 대한 깊은 반성과 사과 이전에 '괴담'부터 때려잡겠다는 이상한 대응 논리를 펴고 있는 것입니다. 




▲ 국민 안전을 정부가 제대로 책임져야 괴담이 사라질 듯

먼저 메르스 바이러스 관련 사실부터 확인하겠습니다. 제가 머물고 있는 산후조리원이 메르스 바이러스 때문에 면회를 전면 금지한다는 것은 '허위사실'이 아닙니다. 다른 곳은 모르겠는데 제가 있는 곳은 실제 상황입니다. 


제가 이와같은 언급을 하는 것은 '메르스 바이러스' 공포가 국민 생활 속까지 파고들었다는 사실을 알리기 위함입니다. 그러니 정부는 정신 차리고 제대로된 대응을 하라는 주문일 수도 있습니다. 산모와 아이 데리고 병원에 자주 가야 하는데 메르스 바이러스 공포 때문에 불안해서 가겠느냔 말입니다. 


중요한 사건이 터질 때마다 정작 본질에는 미흡하면서 주변에만 집중하는 태도 , 이것이 어쩌면 정부 스스로 허위와 사실을 구분 못해서 생기는 오류 아닐까요? 그리고 국민의 안전을 정부가 제대로 챙겨왔다면 '괴담' 같은 것은 처음부터 생겨나지 않았을 것입니다.


반성의 몫은 국민에게 넘기고 '괴담' 타령이나 하는 정부, 언제나 국민을 위한 정부로 거듭날 수 있을까요? 

Posted by 나비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greenhrp.tistory.com BlogIcon 제철찾아삼만리 2015.06.01 2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래저래..자주 못만난다고 하니..저까지 속상해지네요.

    저는..작년올해..재난,사고 등에 대한 정부대응을 보면서..
    정부가 무능하기때문에 자꾸 괴담에 대한 강력대응밖에 할일이 없어보여요ㅠㅠ
    공포와 불안, 괴담은 정작 정부가 자꾸 만들어내고 있다는 사실을 모르는걸까여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