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스 발병자 수 세계 3위가 되었다고 포스팅을 올린 지 6일만에 대한민국이 세계 2위에 올랐습니다. 현재 확진자 수는 87명에 사망자는 6명 입니다. (관련기사이제 순위에서 남은 대상은 1위 사우디아라비아 밖에는 없습니다



[6월 2일 한국 메르스 발병자 수 25명, 사망자 2명, 세계 3위]



[6월 8일 한국 메르스 발병자 수 87명, 사망자 6명, 세계 2위]




▲ MERS 메스르 개명? KORS 코르스로 불려지는 것 아닌가?

중동에서 확산되어 MERS, 중동호흡기증후군 코로라바이러스(Middle East Respiratory Syndrome coronavirus ) 정식 명칭입니다. 하지만 여기에 지역명으로 들어간 Middle East 라는 호칭이 무색해질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지금과 같은 확산 속도로 확진자수가 늘어난다면 언제 사우디아라비아를 제치고 세계 1위라는 불명예를 얻을 지 모르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생각하고 싶지 않지만 만약 메르스 발생자 수가 그처럼 많아진다면 Middle East 대신 KOREA의 KO가 붙어 'KORS' 불려지게 될까 두렵습니다.(출처)





[메르스 확진자 87명 현황 출처 : 경향신문]




▲ 얼굴의 마스크보다 정신의 마스크가 더 필요한 시점

어쩌다가 우리나라가 이렇게 되었을까요?

국민의 기본적인 건강과 안전보다는 '선진화' '민영화' "세계화'가 국민의 행복 조건이라 설파했던 탐욕스러운 권력의 결과물이 아닐까 조심스럽게 생각해봅니다. 그리고 탐욕스러운 권력은 누구였을까요? 


메르스를 겪으면서도 탐욕스러운 권력이 누구인지 깨닫지 못한다면 앞으로 메르스보다 더 큰 시련이 우리 앞에 놓일 것입니다. 호흡기에 마스크보다 정신의 마스크가 필요한 시점입니다. 


신고
Posted by 나비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greenhrp.tistory.com BlogIcon 제철찾아삼만리 2015.06.08 2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무섭습니다. 코르스..아...그럴까봐요.

    마냥 초기대응을 못했다는 말로 표현되지않을만큼 매번 재난관련해서는 이모냥입니다.
    이건, 단순하게 평가할 문제가 아닌듯 싶어요. 매번 반복된다는 건 본질이라고 생각해야되요.

    우리에게 어떤 기능을 하는 정부가 필요한가에 대한 깊숙하고 성숙한 고민이 모아져야할때입니다.

  2. Favicon of http://saenooree.tistory.com BlogIcon 耽讀 2015.06.09 0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창조경제를 주창하신 분이 창조전염병을 만들어버린 것 같습니다.

    • BlogIcon 지수 2015.06.12 18: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박근혜정부 완전 싫고 지금 대응도 진짜 마음에 안들지만 우리 이렇게 극단적으로 말하는 건 자제합시다 .. 뭘 창조전염병을 만들어 ;; 노무현때도 그렇고 뭐 생기면 다 대통령 탓 하는거 좀 고쳐야 되요 . 안구러면 이 나라가 바뀌지 않는다고 .1차 감염되서 검사해달라는데 거부한 직원이나 , 걸렸는데도 놀이동산 가고 , 회사 가기 싫다고 메르스 걸렸다 뻥치는 사람들 하나하나가 다 우리 모습이 아닌가요??